전공, 뭔지 몰라요… 대학, 가고 싶어 한 적 없어요

[아솎카드]

2017-06-01 11:33       안혜나 기자 hyena@mediatoday.co.kr

미디어오늘을 읽어야 이슈의 흐름과 맥락을 따라잡을 수 있습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는 14년 동안 계속된 미디어오늘의 간판 상품입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를 카드뉴스로도 동시에 발행합니다. 미디어오늘이 뉴스의 이면, 팩트 너머의 진실을 추적합니다. 미디어오늘과 함께 아침을 시작하세요. - 편집자 주


[ 오늘 아침신문 핵심키워드 3 ]

#1    사드 4기 ‘고의 누락’ 파문 확대
국방부가 사드 발사대 4기 추가 반입 사실 의도적으로 누락한 것으로 밝혀져
한민구 국방장관, 김관진 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에 조사 통보
황교안 권한대행이 얼마나 관여했는지도 쟁점

#2    박근혜 탄핵 후 속도 낸 사드 ‘알박기’
군 관계자 “대통령 직무 정지 상태에서
사드 배치가 탄력을 받자 군 안팎에서도 우려의 목소리가 컸다”
정부 관계자 “김관진 전 국가안보실장,
새 정부에 사드 관련 자료를 넘긴 게 전혀 없다”

#3    국제사회 망신 산 한상균 징역형
대법원, 한상균 위원장에게
2015년 11월 민중총궐기 집회 등 주도 혐의로 징역 3년형
니콜라 베클랭 국제앰네스티 동아시아사무소장
“이번 판결은 한국의 정의와 인권이 더욱 후퇴했다는 것을 보여준다”

[ 오늘의 주목할 만한 기사 3 ]

#1    한국일보) ‘쉬는 게 쉬는 게 아닌’ 청소노동자의 휴식
지하철 청소노동자들
“일 마치고 나면 목이 칼칼하고 콧속은 시커멓게 변해 있다”
공기정화 제대로 안 돼 기침 가래 달고 사는데 마스크도 지급 안 해

#2    서울신문) ‘空約’된 옛 새누리 세비 반납
지난해 4·13총선 앞두고 5대 개혁과제 공약 이행하지 않으면
1년치 세비를 반납하겠다고 약속한 예 새누리당 의원 32명
바른정당 옮긴 6명 대국민 사과, 자유한국당 26명 “법안 발의했다” 뭉개기

#3    세계일보) 정부, 피해자 인정 ‘바늘구멍’… ‘희망고문’에 우는 사람들
현재 정부는 가습기살균제 피해자들이 호소하는 여러 증상 중
폐섬유화만 피해로 인정
피해자 범위를 넓혀 정부가 최소한 보상,
의학적 검증으로 확인된 피해자에게는 기업이 추가 배상해야

[ 오늘의 말말말 3 ]

#1    “전공이 뭔지도 모르겠다. 대학에 가고 싶어 한 적이 없었다”
- 정유라씨, 5월31일 인천공항 도착 후 이화여대 부정입학·학점 특혜 관련 취재진 질문에

#2    “촛불혁명은 문재인 정부의 출범으로 끝난 게 아니다”
- 이낙연 국무총리, 5월31일 취임사에서

#3    “세계 어느 나라에서도 노조운동의 지도자가 구속되는 일은 유례를 찾을 수 없다”
- 민주노총, 한상균 위원장 징역형 확정판결에 대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