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여옥 “박근혜에 한번 속았으면 됐다”

[아솎카드] 이병기 전 대통령 비서실장 “(박근혜)비판 세력들의 주된 활동공간이 포털 네이버면 그 경영진을 설득해야”

2017-10-19 10:15       이우림 기자 yiurim91@mediatoday.co.kr

미디어오늘을 읽어야 이슈의 흐름과 맥락을 따라잡을 수 있습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는 14년 동안 계속된 미디어오늘의 간판 상품입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를 카드뉴스로도 동시에 발행합니다. 미디어오늘이 뉴스의 이면, 팩트 너머의 진실을 추적합니다. 미디어오늘과 함께 아침을 시작하세요. - 편집자 주




[오늘 아침 신문 핵심키워드]

1. 오늘 10시, 박근혜 재판 안 열리나?

박근혜 “건강상의 이유로 출석 어렵다”

16일에는 “재판부에 대한 믿음이 더는 없다”

변호인단도 16일에 사임신고서 제출


2. 헌법재판소, 9인 체제로 복원

신임 헌법재판관에 유남석 광주고등법원장 내정

권행대행 등 논란을 일단 누그러뜨리려는 의도

이후 9명 중에 헌재소장을 임명하는 절차 밟을듯


3. 유남석 내정자 정치적 성향에 불 지피는 언론 

세계일보“유 내정자가 헌재 소장으로 발탁된다면 코드인사 논란 재점화 될 것”

중앙일보“사법부의 정치적 중립성과 법적 안정성 해칠까 걱정된다”


[오늘의 주목할 만한 기사]

1.한국일보 <[단독] 박근혜 청와대, 포털 압박해 여론 통제 시도했다>

2015년 5월11일 이병기 당시 대통령 비서실장 

“비판 세력들의 주된 활동공간이 네이버라면 그 경영진을 적극 설득·순화 시키려는 노력도 기울여야 할 것”

“(마을 라디오 방송 중) 부적절한 대상이 없는지 조사해보고 이들에 대한 부적절한 보조금 집행은 없는지도 점검”


2.중앙일보 <‘82년생 김지영씨’의 유리천장은 여전합니다>

맥킨지 ‘여성 문제’ 보고서 살펴보니

법·제도적 남녀평등은 이뤄졌지만 ‘일 성평등 지수’는 아시아 꼴찌 수준

임원 비율, 남성 10명당 1명꼴


3.머니투데이 <“쉬는 시간 10분, 화장실 다녀오면 끝” 언제까지>

초등 4 ~6학년 100명 “하루 평균 2시간 이상 놀지 못한다”

40~50분 점심시간은 노동자에게 보장된 점심 시간보다 짧아

2011년 유엔 “한국 아이들의 놀이 부족” 지적

학교가 놀이를 안고 가야한다는 목소리 커져


[오늘의 말말말]

1. “그들이(박근혜씨의 지지자) 보복의 두려움을 느낄 수 있기 때문에 누군인지는 공개하지 않겠다”

- 미샤하 호세이니운 MH그룹 대표, 18일 중앙일보와의 인터뷰에서

2. “2050년 세계 선두국가 될 것”

-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18일 개막된 제19차 공산당 전국대표회의 업무보고에서  

3. “(박근혜에) 한번 속았으면 됐지 두 번씩 속지 마시길 바란다”

- 전여옥 전 새누리당 의원, 1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