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일보 기자의 ‘기레기’ 비판

[아솎카드] 대통령 신년기자회견에서 기자들 ‘어설픈’ 질문 비판…“독해 불가 질문, ‘기레기’ 소리 들어도 싸다”

2018-01-12 10:19       이우림 기자 yiurim91@mediatoday.co.kr

미디어오늘을 읽어야 이슈의 흐름과 맥락을 따라잡을 수 있습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는 14년 동안 계속된 미디어오늘의 간판 상품입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를 카드뉴스로도 동시에 발행합니다. 미디어오늘이 뉴스의 이면, 팩트 너머의 진실을 추적합니다. 미디어오늘과 함께 아침을 시작하세요. - 편집자 주



[오늘 아침 신문 핵심키워드]

1. 코너 몰리는 정호영 전 BBK 특검

지난 9일 정 전 특검,2008년 BBK 특검 당시

‘다스 비자금’ 120억 원 관련

“조사 일체의 자료 검찰에 인계”


2. 그러나 ‘거짓말 탄로’?

임채진 당시 검찰총장

“특검, 검찰 이송·이첩·수사의뢰 어느 하나 한 것 없어”

“내부 보고 받은 것도 없다”

 정 전 특검 주장 정면 반박


3. 다른 횡령사건은 검찰에 수사 요구

정 전 특검, MB 관련 상암 DMC 특혜 분양 의혹은 검찰에 수사 요구

한국일보 “다른 잣대 적용해 MB 사건 처리”


[오늘의 주목할 만한 기사]

1.경향신문 <파리바게뜨, 제빵기사 자회사 고용… 대체 인력 500명 추가 채용 합의>

‘제빵기사 5300여명 직접고용’ 두고 대립

파리바게뜨, 노조 ‘자회사 고용’에 합의

고용노동부 지난해 9월 불법 파견 판정과 직접 고용 시정 지시 후 4달 만


2.조선일보 <정부가 더 키운 ‘비트코인 난리’>

박상기 법무부장관 “가상 화폐 거래 금지 특별법 준비중” 파문

청와대 국민 청원 홈페이지에 ‘가상화폐 투자자들’ 거센 반발

청와대 “확정된 사안 아냐” 진화 나서

조선일보 “지지층 반발로 뒤집힌 정책, 국정 이래도 되나?”


3.한겨레 <[기고] 최남수와 노종면 / 김세은>

김세은 강원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최남수 YTN 사장, 자기모순적”

“최남수의 약속 믿고 사장 임명에 동의했던 노조”

“어렵사리 만든 기회 박차”

“공정방송 이끌기에 부적격자”


[오늘의 말말말]

1. “남북대화 어디로 향할지 지켜볼 것”

- 트럼프 미국 대통령, 10일 문재인 대통령 통화 내용 소개하며

2. “도깨비방망이 갖고 있진 않지만 진심으로 노력할 것”

-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 11일 고려대 청소노동자들 만나

3. “독해 불가의 질문이라면 ‘기레기’ 소리 들어도 싸다”

- 최민우 중앙일보 정치부 차장, 12일치 칼럼 통해 문 대통령 기자회견 관련 기자들 논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