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단 이후 최초로 남한 취재진, 북측 취재 할 수 있다

[아솎카드] 남북, 27일 정상회담에서 공식 환영식과 환영 만찬 갖기로 합의… 판문점 북측 구역에서부터 김정은 국무 위원장 생중계 가능

2018-04-24 09:44       이우림 기자 yiurim91@mediatoday.co.kr

미디어오늘을 읽어야 이슈의 흐름과 맥락을 따라잡을 수 있습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는 14년 동안 계속된 미디어오늘의 간판 상품입니다. 아침신문 솎아보기를 카드뉴스로도 동시에 발행합니다. 미디어오늘이 뉴스의 이면, 팩트 너머의 진실을 추적합니다. 미디어오늘과 함께 아침을 시작하세요. - 편집자 주



[오늘의 아침 신문 핵심 키워드]

1. 2년 3개월 만에 대북 확성기 꺼졌다

남북정상회담 앞두고 23일 대북 확성기 방송 전격 중단

북측도 대남 확성기 단계적으로 멈춰

국방부 “남북 간 상호 비방과 선전 활동 중단하고 ‘평화, 새로운 시작’ 만들어나가는 성과로 이어지길”


2. 남한 취재진, 북측 취재 할 수 있다 

남북, 27일 정상회담에서 공식 환영식과 환영 만찬 갖기로 합의

분단 이후 최초로 판문점 북측 구역에서부터 김정은 국무 위원장 생중계 가능

24일 남측 리허설에 이어 25일 남북 합동 리허설 예정


3. 야3당, 국회 정상화 전제로 ‘드루킹 특검’ 주장

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민주평화당, 23일 드루킹 댓글조작 관련 특별검사 법안 공동 발의하며 ‘특검 수용 시 국회 정상화’ 입장 밝혀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야3당 향해 “명백한 대선 불복 선언… 경찰 수사 결과 미진하면 특검해야”

4월 국회 불투명해지면서 6월 개헌 사실상 무산될 듯


[오늘의 주목할 만한 기사]

1.경향신문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 설레는 기업들>

6월 말까지 남북·북미·북중 정상회담 성공적 마무리 될 경우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 기대

삼성전자·포스코·우리은행 등 국내 기업 신용위험도, 한 달여 만에 가장 낮은 수준 기록

코레일, 도로공사 등 남북 잇는 철도·고속도로 사업 추진 정황에 주목


2.한겨레 <네이버 ‘댓글 장사’ 공론장을 비틀다>

2004년 만들어진 뒤 진화해 온 ‘댓글 기능’, 네이버 광고 수익으로 이어지기도

뉴스 서비스에도 ‘댓글 알바’ 등장, 매크로 프로그램으로 추천 수 조작 가능해져

포털은 기사 제공, 댓글은 언론사 홈페이지에 달게 하는 ‘아웃링크’ 방식 등 

‘공론의 장’ 분산 방법 등 대안으로 제시돼


3.한국일보 <김학의 별장 성접대 의혹 재조사>

검찰 과거사위원회, 23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별장 성접대 의혹’ 본조사 대상으로 의결

2013년 3월 박근혜 정부 첫 법무차관이었던 김 전 차관, 취임 6일 만에 성접대 의혹으로 불명예 퇴진… 이듬해 ‘피해자’로 나선 여성이 김 전 차관 고소했지만 검찰은 재차 무혐의 결정

‘유성기업 부당노동행위’, ‘삼례 나라슈퍼 사건’, ‘유우성씨 간첩조작 사건’ 등은 대검찰청 과거사 진상조사단이 추가 사전조사 진행해 와 


[오늘의 말말말]

1. “북한의 핵 동결 조치는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중대한 결정”

- 23일 수석·보좌관 회의 주재한 문재인 대통령

2. “한국군에게 희생된 마을 피해자 135명을 대신해 한국 정부의 사과를 받고 싶다”

- 23일 한국을 방문한 베트남전 민간인 학살 생존자 응우옌티탄씨

3. “총수 일가가 타기 전이면 바지 유니폼 입지 말라, 머리핀은 파란색과 아이보리색을 승무원들끼리 섞어서 착용해라 등 이런저런 매뉴얼이 전달된다”

- 23일 대한항공 직원들의 익명 카카오톡 대화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