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독자 여러분께 사과드립니다

2017년 05월 17일(수)
미디어오늘 media@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김도연 기자의 페이스북 글에 대해 독자 여러분께 사과드립니다.

미디어오늘 김도연 기자 개인 페이스북 계정에서 일부 지나친 표현이 있었습니다. 기자 개인 계정에 대해 회사가 개입할 수는 없습니다. 다만 독자 입장에서 기자의 소셜 미디어를 기자가 속한 매체와 완전히 별도로 생각할 수 없고, 결과적으로 회사의 책임도 일정 부분 있습니다.

김도연 기자에게는 회사 차원에서 경고를 했고 김도연 기자도 회사 차원에서 공식 입장과 사과를 내는 데 동의했습니다. 다만 김도연 기자의 페북 글을 삭제하는 건 본인 스스로 결정할 문제이기 때문에 회사는 개입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개떼나 주인’ 등등의 표현은 잘못됐고 적절치 않은 표현이었습니다. 독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

아울러 미디어오늘은 이번 일을 계기로 내부 소셜 미디어 준칙을 만들고 좀 더 신중하게 독자 여러분들과 소통할 계획입니다. 기자 개인의 의견은 존중돼야 하지만 기자는 기사로 말하는 것이고, 소셜 미디어는 사적인 공간이면서 매체의 확장이라고 생각합니다. 소셜 네트워크가 확산되면서 언론과 독자의 관계도 바뀌고 있고 일부 언론에 대한 독자들의 강한 불신과 반발이 표출되는 건 새로운 형태의 독자 행동주의라고 보여집니다. 언론과 독자들과 소통 방식도 달라질 필요가 있다고 봅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미디어오늘은 좀 더 신중하고 겸허하게 독자들의 의견을 청취할 계획입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284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서울1996 2017-05-17 03:29:05    
90년대 후반 부터 매주 미디어 오늘을 사 보았던 사람입니다. 사람이지요. 당시는 전체 언론의 중심을 잡고자 노렸했던 것으로 판단해서 그랬습니다. 벌써 20년 전이네요.
전 하나 뭍고싶습니다. 혹시 귀사 기자의 논조와 귀사의 논조가 같은가요? 다르다면 사퇴시키셔야죠, 책임정치를 운운하면서 우리는 아니라는 생각은 당신들의 업적을 사상누각으로 만들겁니다.
누구의 '빠'도 아닌 우린 민주주의의 주체이자 목도자입니다. 그 피로 만들어진 공공재가 그 주체를 사적으로 욕하는데 쓰게 하면 안돼죠. 그리고 '너희들의 주인'은 뭔지, 당신들에게서 시민은 뭔지, 우리가 주인이 아니면 당신들의 주인은 정권인지 아니면 '절대적 정권'인지 궁금합니다. 반성하시고 제대로 딘 조치 바랍니다.
180.***.***.135
profile photo
후원중지 2017-05-17 03:22:23    
저는 개가 일단 아니고요. 앞으로 다신 안봤으면 좋겠습니다.
175.***.***.124
profile photo
입진보킬러 2017-05-17 03:21:02    
옘병까고 있네 진짜 ㅋㅋㅋㅋ이것도 사과문이라고 올리냐? 입진보 언론아? You are not alone~ 너네는 언론이 아니야 한심한 놈들아 이명박근혜 시절때는 주둥이 함부로 놀리지도 못 했던 것들이 요즘은 정권이 만만해서 같잖아 보이지?
222.***.***.25
profile photo
호호호 2017-05-17 02:58:08    
좀 까줘야 떡고물이라도 떨어지지 그치? 막 까줘야 언론인같고 그치? 막 진보적같고 막 뭔가 나라를 위해 하는거 같고 그치??까불지마라 니들 기준에 정의가 무조건 옳다고 생각하지마 뭐 그건 문재인 정부 지지자들도 마찬가지지만 우린 지난과거에 일들에 대해서 학습이 되어있거든 한번은 당해도 두번은 안당한다 까불지말고 본연에 기능에만 충실해 판단은 국민이 하니까
222.***.***.19
profile photo
어려운가요 2017-05-17 02:47:40    
사과문의 배치 위치가 너무 치졸하지 않나요? 잘 보이지도 않게 한줄로 배치하면 사과의 진정성이 오해됩니다. 사과는 했다고 하고는 싶지만 자존심을 굽히긴 싫었나요? sbs도 뉴스 앞 부분에 오랜시간을 들여 사과했습니다.
211.***.***.145
profile photo
에휴 2017-05-17 02:45:11    
고맙다 그래도 한경오미는 나름 잘 한것도 있잖아라고 깔때도 약간의 내적갈등은 있었는데
이젠 일말의 정까지 떼어주니 후련해지네
112.***.***.160
profile photo
바우와우 2017-05-17 02:37:06    
멍멍...개떼 중 한마리라 죄송합니다. 기자님들 덕분에 좋은 세상 만나 또 어쩌다보니 글도 읽고 쓰고 생각이란 것도 해서 더 죄송합니다. 그에 그쳤어야 하는데 우리네 개들이 깜냥을 못 깨우치고 높으시고 배우신 기자님들께 한마디 주제도 모르고 짖어서 가장 죄송합니다.
118.***.***.124
profile photo
개다 2017-05-17 02:20:34    
길게 썼다 실수하기도 했고 짧게써요. 개돼지 이후로 개떼까지ㅋㅋㅋ 어휴 개들이 진짜 수고하네요 수많은 개들중 한마리 왔다 갑니다~ 걱정마세요 물지않아요^^ 먼저 걷어차지만 않는다면
119.***.***.212
profile photo
주인 2017-05-17 02:14:00    
후원? 그냥 돈 구걸하는 거지같다~개떼..주인...진짜 수준하고는~
118.***.***.16
profile photo
개잡넘아 2017-05-17 02:10:02    
기자가 왜 기래기인줄 아냐 시대 흐름을못읽고 제정신아닌ㅁ상태서 기사쓰니 기래기인게야
123.***.***.31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