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낙하산 사장 퇴진’ 요구, 지역MBC에서 확산

17개 지부 가운데 6개 지부에서 사장 퇴진요구…언론노조 목포 MBC 지부 “김현종 사장, 극심한 노조 공포증… 사퇴하라”

2017년 10월 12일(목)
김도연 기자 riverskim@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전국언론노동조합 MBC본부 총파업이 39일째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낙하산 사장 퇴진’을 요구하는 지역 MBC 구성원들의 반발도 커지고 있다.

대표적 ‘낙하산 인사’로 꼽히는 인물은 김현종 목포 MBC 사장이다. MBC PD들 사이에서 PD수첩을 탄압한 인사로 평가받는 김 사장은 목포 MBC 구성원들로부터 사퇴 요구를 받고 있다.

전국언론노조 목포 MBC 지부는 11일 성명을 통해 “청와대 기획, 국가정보원 연출의 공영방송 MBC 파괴 공작에 김현종 사장이 적극적으로 가담했던 사실이 만천하에 드러났다”며 “PD수첩 주축 PD들과 작가들을 부당하게 내쫓았던 악행이 본인의 판단이 아닌 국정원 공작에 따라 이뤄졌다는 것에 말문이 막힌다”고 지적했다. 김 사장이 MB 정부 국정원 문건을 통해 확인된 MBC 비판 프로그램 탄압 지침과 무관하지 않다는 주장이다.

언론노조 목포 MBC 지부는 “김 사장은 취임 초기부터 극심한 노조 공포증을 드러내며 노사 상견례조차 차일피일 미뤘다”며 “전임 낙하산 사장이 저질러놓은 적폐를 정상화하려는 관심이나 노력은 기대조차 할 수 없었다. 돈을 벌어야 한다는 상투적인 목표 이외에 목포 MBC가 지향해야 할 가치와 방향을 제시한 적 있었던가”라고 비판했다.

▲ 김현종 목포 MBC 사장.
▲ 김현종 목포 MBC 사장.
이들은 또 “모든 것을 내어놓고 시작된 이 파업 동안 힘들지 않은 사람 오로지 김현종 사장뿐”이라며 “김장겸 사장과의 싸움 뒤에 숨어 1분, 1초라도 안락함을 이어가려는 얄팍한 욕심을 버려라”고 경고했다.

전국언론노조 MBC본부도 “지역 낙하산 사장 퇴임 운동은 추석 연휴를 지나면서 목포 MBC와 원주 MBC 소속 조합원들이 전국언론노조가 선정한 언론부역자에 포함된 김현종 목포 MBC 사장과 김철진 원주 MBC 사장에 대한 퇴진 운동을 본격 전개하면서 더욱 거세지고 있다”며 “김현종 사장과 김철진 사장은 MBC 시사제작국장 등을 지내면서 프로그램 제작 검열에 관여하고 후배 PD 등 조합원을 탄압한 인물들로 꼽히고 있다”고 밝혔다.

언론노조 MBC본부는 “MBC본부 17개 지부 가운데 현재까지 춘천, 대전, 여수, 경남, 원주, 목포 등 6개 지부가 낙하산 사장 퇴임을 전면 선언한 가운데 지역사 사장 퇴임 투쟁은 시간이 흐를수록 더욱 확산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며 “현재 서울 중심으로 일방적으로 결정되는 지역 MBC 사장 선임 구조 개선책 마련도 강력히 요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도건협 언론노조 MBC본부 수석부본부장은 “낙하산 사장들은 김재철, 김종국, 안광한, 김장겸으로 이어진 현재의 MBC 체제에서 공영방송인의 책무를 망각하고 MBC를 국민의 품이 아닌 권력의 시종으로 전락시키는데 동조했던 인물들로 평가받고 있다”며 “공영방송 MBC의 정상화를 위해선 반드시 고영주, 김장겸과 함께 물러나야 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2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촌놈 2017-10-13 01:12:07    
양아치새기들 전부 찾아내서 구속해라! 목포 MBC만 그랬겟냐! 그네뇬하고 맹박이 쥐새기 욕하닌가 댓글 쓰는것도 막아버리드라 ㅋㅋㅋㅋ 개 스레기 MBC새기들 난 MBC보지도않는다 ㅋㅋㅋ 저위에 나온 사진이 목포 MBC사장인가? 시벌새기 길가다가 시비붙음 대가리로 면상을 박아분다!
118.***.***.28
profile photo
왕건 2017-10-12 15:54:59    
본인들에게 잔인할지 모르지만
적폐 언론인 가족들에게 기사 뽑아서 전달하는~~
하긴 가족들드 부끄러움 따윈 모를 수 있겠네요~~ ㅠㅠ
121.***.***.156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