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중국측 경호원, 문재인 대통령 순방 한국 취재기자 폭행

비표 제시했지만 일방적으로 구타 당해…폭행 심각, 청와대 측 진상조사 통해 공식입장 밝힐 예정, 외교 문제 비화될 수도

2017년 12월 14일(목)
이재진 기자 jinpress@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 FREE

문재인 대통령 중국 국빈 방문 중 이를 취재하는 한국 기자가 중국 측 경호원으로부터 폭행을 당하는 일이 발생해 비상이 걸렸다. 청와대는 폭행 사태가 심각해 외교 문제로 비화될 것을 우려하고 있다.

폭행 현장을 목격한 취재 기자 증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이 14일 오전 10시 50분경 한중경제무역 파트너십 개막식에서 연설과 타징 행사를 마치고 기업 부스를 돌았고,  취재하는 기자들이 쫓아가자 중국 경호원들이 이를 제지하면서 폭행 사태가 발생했다.

중국 측 경호원은 문 대통령이 부스를 돌고 개막식장을 빠져나가려 할 때 한국 취재기자와 사진 기자들이 따라나가자 제지했다. 이에 비표를 제시하고 정당한 취재 활동이라며 중국 경호원 측에 항의했지만 항의한 기자는 멱살을 잡히고 넘어졌다. 중국 경호원들은 이를 촬영하는 사진 기자에게도  달라붙어 카메라를 뺏으려는 일이 발생했다.

이후 한국 기자들이 행사장 홀로 이동하려고 하자 중국 경호원들이 또다시 막아서기 시작했고, 이에 항의하던 사진 기자와 중국 경호원 사이 실랑이가 벌어졌다. 양측 갈등은 실랑이로 그치지 않았다. 10여명이 넘는 중국 경호원들이 사진 기자 한 명을 둘러싸고 복도로 끌고나가 구타를 하기 시작했다고 현장을 목격한 기자는 전했다.

▲ 14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한·중 경제·무역 파트너십 개막식’에서 한국의 사진기자가 중국측 경호원에게 폭행 당했다. 사진=노컷뉴스
▲ 14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한·중 경제·무역 파트너십 개막식’에서 한국의 사진기자가 중국측 경호원에게 폭행 당했다. 사진=노컷뉴스
청와대 춘추관 관계자는 폭행 장면을 목격하고 중재에 나섰지만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경호원들이 바닥에 쓰러진 사진기자를 향해 주먹과 발로 얼굴 등을 구타하기 시작했다고 한다. 심지어 춘추관 관계자도 뜯어말리는 과정에서 넘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폭행을 당한 사진 기자 두명은 VIP 의료진에 응급치료를 받으러 이동한 상황이다. 기자 한명은 폭행을 심하게 당해 눈이 붓고 코피가 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측은 관련 사건 진상을 조사하고 이를 바탕으로 중국 측에 공식 항의하겠다는 입장이다. 사건 발생 후 외교부는 긴급 브리핑을 통해 “정부는 중국정부에 즉각 유감의 뜻을 이미 전달을 했다. 그리고 사건 진상에 대한 철저한 조사와 필요한 대응조치를 취해줄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고 밝혔다. 

우리 정부 측 경호가 허술하게 이뤄지면서 사진기자들이 중국 경호원으로부터 일방 폭행을 당했다는 주장도 나오면서 청와대 입장에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폭행 현장을 목격한 기자는 14일 미디어오늘과의 통화에서 “현지 순방 기자단에서 기사화를 논의하고 있다”며 “일방적인 폭행이 발생한 것은 사실이고, 대통령 경호 임무는 수행단도 경호하는 임무를 가지고 있는데 제대로 지켜냈는지 여부에 대한 가치 판단을 당장 할 수 없을 것 같다. 청와대의 입장이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네이버에서 이재진 기자의 기사를 구독해 주세요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69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미오홧팅 2017-12-18 16:25:07    
미오에서 쫌 놀다 좃선갈라고 준비중이냐
기자 처맞은게 그렇게 억울하고 편먹고 싶으면 안돌아가는 대가리 굴리면서 쓰레기 뱉어내지말고
어여 빨리 병문안가서 간병이나 해라 제발
112.***.***.250
profile photo
di92 2017-12-18 00:07:32    
한심한 언론 한심한 기사 한심한 기자들
61.***.***.26
profile photo
시민 2017-12-17 07:32:51    
미디어오늘 이 개새끼들도 진짜 좃나게 악질임.
언론 비판지이면 이 사건이 왜 이러났는지에 초점을 맞추고 추가 보도를 해야하는데 대놓고 맞은 기자 시발놈들 똥구녕 빨아주는 기자로 도배 해버림.

새로 뜬 동영상 보면 중국 경호원들이 경호 하는데도 한국 기자들이 욕하고 멱살 잡고 생까는데 만약에 한국 경호원들이 경고하고 중국 기자들이 멱살잡고 욕설하면 어떻게 했을까?

중국 경호원들은 자신들의 임무에 충실했어.
218.***.***.209
profile photo
ㅋㅋㅋ 2017-12-16 18:16:59    
풀영상떳다 편집영상말고
받아쓰기 그만하고 크로스체크 오케?
175.***.***.208
profile photo
기레기 개세이들 2017-12-16 12:59:12    
기레기 개세이들 왜 사건이 발생했는지 전후는 밝히지 않고 쳐 맞은것만 자랑이라고 돌리고 있나? 니놈들 기사 안 믿은지 오래고, 밥줄 끊일날도 얼마 안남았다고 본다.

팩트를 밝혀라. 인터넷에 돌고 있는 아래와 같인 팩트 말이다
-연예인 사진 찍으려 기자가 가이드라인 넘음
-KOTRA 고용 경호원이 경고
-기자가 경호원 멱살잡고 욕 남발
-위험인물로 판단 폭행

이걸 보면 쳐맞을 짓거리를 해서 쳐 맞은걸로 보이니 이런 상황에서 쳐맞은 것이 자랑거리도 아닌데 그리 쳐 돌려대는 이유를 알수없다. 개세이들아
175.***.***.251
profile photo
에휴 2017-12-15 13:37:24    
대통령 동행취재 기자를 폭행, 안구 출혈에 안와골 골절이다. 기자들의 취재경쟁에 눈쌀을 찌푸린 경우도 있었지만 여기 저기서 폭행당한 기자가 잘 맞았다는 쓰레기보다 못한 반응들은 뭐지? 저질스런 중국인들도 싫지만 국빈 행사장에서 비표를 단 자국 기자가 개처럼 폭행당해도 잘 맞았다는 반응이 더 어처구니 없다.
118.***.***.113
profile photo
시민 2017-12-15 12:35:43    
미디어오늘은 좀 다를줄 알았는데..
험한 말 하면 안되는데..적당한 말이 안떠오르네..
쳐 돌았구나..기레기 세끼들..
불신을 넘어서...혐오감마저드네..
61.***.***.2
profile photo
기레기들 2017-12-15 11:33:41    
왜 경호선 뚫고 들어가다 두드려 맞고 지랄이야. 별 병신같은 것들이 국가 중대사안에 찬물 끼얹네.
121.***.***.67
profile photo
그림도둑 2017-12-15 10:46:15    
무엇이 중한디?

중국방문 보다 더 주목 받나? 문 대통령의 방중 흠집내기 위한 계획된 일 처럼 느껴짐~

왜? 사설경호업체가 사진기자를 폭행했나?? 일반적인 상식을 벗어난 수상한일이다...
222.***.***.194
profile photo
홍길동 2017-12-15 10:45:59    
시진핑은 때xx이 아니든가? 借刀殺人. 약소국을 보는 시각이 변하지 않은 것일뿐 손님을 초대해놓고 어디를 가버려? 진즉 세워논 계획였다. 그 계획에 맞추어 국빈으로 초대해좋고 그쪽으로 가버린 것이다. 그러고는 기자들을 집단 폭행해? 차도살인. 그는 이렇게 말할 것이다 "나는 그때 그곳엘 있지 않해서 잘 모르지만 ,조사도 아니고, 관심(?)을 가지겠다고? 애라!
121.***.***.131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