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대영 “소명 시일 늘려 달라”…“시간끌기 하지 마라”

KBS 이사회 의견 제출 요구에 고 사장 “보름 더 필요하다”…새노조 “시간끌기 속셈”

2018년 01월 12일(금)
노지민 기자 jmnoh@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 FREE

해임 위기에 놓인 고대영 KBS 사장이 KBS 이사회에 소명 시일을 늘려달라고 요구하면서 이에 대한 비판이 제기됐다.

고 사장은 11일 KBS 이사회에 해임 제청안에 대한 의견 제출 기한을 연기해달라는 요청서를 제출했다.

고 사장은 “해임 사유로 명시한 6개 항목에 대해 최소한의 필요 시간을 감안하면 요구한 기일 내 소명서 제출은 물리적으로 불가능하다”며 “최소 15일 이상 준비 기간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KBS 이사회는 지난 10일 고 사장 해임 제청안을 상정하고 오는 15일까지 고 사장 의견을 받은 뒤, 소명이 부족할 경우 한차례 더 의견 진술 기회를 부여하기로 의결했다.

전국언론노동조합 KBS본부(본부장 성재호, 새노조)는 12일 성명을 내고 “고 사장은 이미 궤변과 억지로 가득찬 4000자 가까운 해임 사유 반박 입장문을 언론사 기자들에게 돌리고 사내 게시판에 게재했다”며 “그래놓고 의견서 작성을 위해 보름씩이나 연기를 요청하는 것은 시간을 끌어보려는 속셈”이라고 비판했다.

▲ 고대영 KBS 사장.  사진=이치열 기자 truth710@
▲ 고대영 KBS 사장. 사진=이치열 기자 truth710@
고 사장은 해임 제청안 의결이 이뤄진 지난 10일 곧바로 자신의 입장문을 발표했다. 고 사장은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하나 같이 사실과 다르거나 상황을 과장 또는 왜곡한 사유들”이라며 자신에 대한 해임 제청 사유 6가지를 일일이 반박했다.

고 사장 해임제청안에는 △지상파 재허가 심사 결과 최초로 합격 점수에 미달 △공사의 신뢰도·영향력 추락 △파업사태를 초래하고 이를 해결하지 못하여 직무 수행능력 상실 △졸속으로 추진한 조직개편, 징계 남발 등 인사관리 실패 △허위 또는 부실보고로 이사회의 심의・의결권의 중대한 침해 △기타 보도국장으로 재직시 금품수수 및 보도 누락 의혹과 보도본부장으로 재직시 도청행위에 연루된 의혹 등이 담겼다.

KBS새노조는 1차 소명일인 15일이면 해임 사유에 대한 의견서를 작성하기에 충분하고도 남는 시간이라고 주장했다.

해임제청안은 지난 8일 이사회에 제출됐고 1차 소명일로 지정된 15일이면 일주일이나 지난 시점이라는 것이다.

새노조는 “이미 해임 당한 김장겸 MBC 전 사장의 경우만 보더라도 방송문화진흥회(MBC 대주주)는 해임안 제출 11일 만에 김 전 사장 해임을 의결했다”며 “KBS 이사회는 오직 하루라도 연명해보고자 시간 끌기로 일관하는 고 사장의 연기 요청을 즉각 거부해야 마땅하다”고 지적했다.

고대영 사장 퇴진 등 KBS 정상화를 내건 KBS 새노조 총파업은 131일째 이어지고 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네이버에서 노지민 기자의 기사를 구독해 주세요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1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양이 2018-01-15 14:19:31    
얼굴만 봐도 넘어올려고 한다.
27.***.***.110
profile photo
정의없는국가 2018-01-15 11:52:01    
참 구차스럽고 더러운 인간의 한단면이다..
수많은 케비에스 직원들과 국민들 그리고 언론에서조차
나가라고 하는데도 버티고 또버티고 국민세금만 야금야금 처드시고
소명기회를 더늘려달라고 하는 변명하는 사장놈의 낱바닥에 침을 뱉어주고싶다.
케비에스 이사회는 당장에 고대영의 해임절차를 밟아서 처리해라.
수천만 국민의 명령이다..국민의 세금으로 운영되는 방송에 개인의 변명따위를
들어주는 시간은 불필요하다..지금 케비에스노조가 파업을 시작한지 몇개월인가.
하루빨리 정상을 찾을려면 고대영이를 파면하고 평창올림픽이 다가오는데 그때까지도
파업으로 수천만 국민들과 국가가 손해를 보는일이 없도록 당장에 파면이나 해임절차에
돌입해라..누구의 눈치는 보는건가..
210.***.***.68
profile photo
깨소금 2018-01-13 17:00:13    
고대영 사장 아주 절열한 사람이구먼.
이런 자가 국가 예산을 쓰는 공여방송 KBS 사장?
이명박근혜가 정말 코미디 제대로 했구나.
75.***.***.98
profile photo
깨소금 2018-01-13 16:58:53    
고대영 사장 아주 절열한 사람이구먼.
이런 자가 국가 예산을 쓰는 공여방송 KBS 사장?
이명박ㄱㄴ혜가 정말 코미디 제대로 했구나.
75.***.***.98
profile photo
지금껏 쳐먹고 놀다가 2018-01-13 15:37:43    
네깐 놈이 소명할 시일을 늘려 달라고??? 나쁜 놈~! 진짜 비열한 놈이다. 지금껏 쳐먹고 놀다가.... 시간을 더 달라고??? 저 뇌속에 얼마나 더 추악스러움이 있다는 스스로 자인하는 꼬라지다. 뻔뻔스럽고, 제 몸똥아리에만 치부하고 살아가는 잡스러움이 악취를 뿌려댄다.!! 치졸한 놈!
114.***.***.134
profile photo
홍길동 2018-01-13 13:58:05    
아마 고대영이가 문제인 대통령을 공산주의자라고 했지? 소인배 양반아 "인간은 떠날때 그 사람 인품을 알수있어" 그냥 깨끗히 물러났으면 좋겠지만 그게 어디 그럴 인간인가? 잘하면 나도 공산주주의자라고 물고 늘어질까 두렵다.
121.***.***.131
profile photo
지나가다 2018-01-13 13:14:48    
고대영 씨의 소명시기를 늘리는 것을 찬성합니다.
그러나 무한정은 곤란하고 한 달 정도는 무방하겠지요.
단, 불법이 확인되어서 유죄가 확정되면
늘어난 소명시기 하루를 한 달로 환산하여 집행했으면 좋겠습니다.
183.***.***.40
profile photo
빨랑 2018-01-13 12:00:40    
뭐라 씨부리 샀노.
빨랑 꺼지지
162.***.***.232
profile photo
기레기아웃 2018-01-13 08:28:44    
기레기 참수!
121.***.***.217
profile photo
파랑새 2018-01-13 05:45:50    
질질 끌질마라 저런 미꾸라지는 소명도 사치일 뿐이다
시간끌기 주는것은 그와 동조하다는 뜻이다
175.***.***.230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