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MBN 노조 “홍준표 대표, 비뚤어진 언론관 거둬라”

MBN 한국당 출입금지 조치에 언론계 잇단 반발, 한국기자협회도 “명백한 언론탄압으로 규정”

2018년 02월 05일(월)
금준경 기자 teenkjk@mediatoday.co.kr
2018 저널리즘의 미래 컨퍼런스 신청하기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 FREE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MBN을 ‘가짜뉴스’로 규정하고 출입금지 조치를 내린 데 대해 언론계의 반발이 이어지고 있다.

전국언론노동조합 MBN지부(이하 MBN지부)는 5일 성명을 내고 자유한국당이 MBN 출입금지 조치를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

MBN지부는 “MBN이 인터넷용 기사에서 사실과 다른 내용의 제목으로 기사를 내보내 원인을 제공한 것은 사실”이라며 “전국언론노동조합 MBN지부에서도 오보와 관련하여 회사 측에 재발방지와 내부 자정을 요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2일 MBN이 온라인 기사를 통해 류여해 전 한국당 최고위원이 홍준표 대표로부터 여러차례 성추행을 당했다는 주장을 전하는 과정에서 제목에 “수년간 성추행을 당했다”고 쓰며 류 전 위원 주장과 다른 보도를 했다. MBN은 해당 기사를 삭제했으나 한국당은 MBN에 한국당 출입금지, 취재거부를 결정하고 시청거부운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 2일 오후 국회에서 자유한국당으로부터 취재거부 당한 MBN 기자들이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마치고 나오는 장제원 대변인에게 항의하며 설전을 벌이고 있다.사진=민중의소리.
▲ 2일 오후 국회에서 자유한국당으로부터 취재거부 당한 MBN 기자들이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마치고 나오는 장제원 대변인에게 항의하며 설전을 벌이고 있다.사진=민중의소리.

MBN지부는 “이후 MBN은 기사삭제는 물론 정정보도와 사과를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출입금지 철회는커녕 ‘가짜뉴스 생산자’로 규정했다”고 지적했다.

MBN 지부는 “언론과 정치권의 문제해결 방식은 나름의 절차가 있다”면서 “합리적인 절차와 방법을 통해 얼마든지 이의를 제기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출입정지라는 고강도 무리수를 둔 것은 사건의 본질을 왜곡하려는 의도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국당의 과도한 대응에는 다른 의도가 있다는 게 MBN지부의 견해다. MBN지부는 “문제의 소지가 있는 홍 대표의 성희롱성 발언이 논란이 되는 것을 희석시키려는 의도가 아닌지 의심스럽다”면서 “이는 언론의 프레임 전환을 통해 자신의 잘못을 가리려는 홍 대표의 천박한 언론관을 드러낸 것에 다름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MBN이 제목에 ‘수년 간’이라는 표현을 잘못 쓴 건 문제지만 류여해 전 최고위원이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건 사실이다. 한국당은 ‘수년 간’이라는 표현 뿐 아니라 류 전 최고위원의 발언을 전한 보도 자체를 ‘가짜뉴스’로 규정하고 있다.

한국기자협회도 5일 성명을 내고 “홍 대표의 MBN에 대한 취재 제한 조치를 명백한 언론탄압으로 규정한다”면서 “홍 대표의 의도대로라면 본인의 입맛에 맞는 언론에만 취재에 나서겠다는 것인가? 국민이 언론에 부여한 역할을 무시하고 본인의 홍보에만 나서겠다는 것인가”라고 비판했다.

앞서 지난 3일 MBN기자협회 역시 성명을 내고 출입금지 조치에 유감을 표명하기도 했다.

비판이 이어지고 있지만 자유한국당은 강경대응 기조를 유지하고 있다. 홍 대표는 지난 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명예훼손 민사소송이 완결될 때까지 MBN과 누가 정당한지 여부를 가려 보겠다”면서 “진주의료원 폐업 사건때와 마찬가지로 참고 또 참으며 적당히 타협하지 않고 끝까지 진위를 가리겠다”고 밝혔다.

네이버에서 금준경 기자의 기사를 구독해 주세요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5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국민 2018-02-06 09:32:11    
개누리당 없어져야 할 당이지만...
니들 기자들도 없어져야 할 놈들이다...
우선 기사부터 내고 맞으면 특종...
아니면 말고...
쓰레기들...
203.***.***.133
profile photo
h7150054 2018-02-05 15:38:25    
개가 짖는것은 부끄러움도 모른다는
짖음이다,,
221.***.***.242
profile photo
laspark 2018-02-05 14:20:47    
뭐 눈엔 뭐만 보인다 했던가! MBN은 자신들의 편파적 언론보도 행태부터 수정해야 한다.
오직 국민의 편에서 국민을 위한 진실의 목탁으로 울려주기 바란다. MBN 뿐이겠는가만...!
211.***.***.121
profile photo
dalma1027 2018-02-05 14:18:00    
천박한 넘
221.***.***.221
profile photo
박그네 2018-02-05 14:03:03    
기레기와 쓰레기의 싸움....
58.***.***.201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