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조선·문화일보, 해외 전문가 발언 자의적 해석·왜곡 논란

문재인 정부 비난 논조 맞춰 과도한 끌어다쓰기 지적…해외 전문가 “이 기사를 보고 너무 화가 났다”

2018년 04월 10일(화)
김도연 기자 riverskim@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 FREE

문재인 정부에 각을 세우고 있는 일부 보수 언론들이 취재원 발언 등을 자의적으로 해석·왜곡했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자사의 문 정부 비판 논조에 맞춰 발언 취지와 맥락을 왜곡했다는 것이다.

신보영 문화일보 워싱턴 특파원은 지난 6일 “중국 측의 충격적 文정부 평가”라는 제하의 칼럼을 통해 문재인 정부 대북 정책을 신랄하게 비판했다.

신 특파원은 “지난 3월 마지막 주 중국 민·관 인사들이 대거 미국 워싱턴을 비공개 방문했다”며 “여기에는 정지용 중국 푸단대 한국·북한 연구센터 소장 등을 포함,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외교·안보 정책에 조언하는 인사들도 상당수 포함됐던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 신보영 문화일보 워싱턴 특파원은 지난 6일 “중국 측의 충격적 文정부 평가”라는 제하의 칼럼을 통해 문재인 정부 대북 정책을 신랄하게 비판했다.
▲ 신보영 문화일보 워싱턴 특파원은 지난 6일 “중국 측의 충격적 文정부 평가”라는 제하의 칼럼을 통해 문재인 정부 대북 정책을 신랄하게 비판했다.
이어 “충격적인 것은 이 인사들이 워싱턴에서 언급한 문재인 정부의 대북 정책에 대한 평가”라며 “소식통에 따르면 이들은 문재인 정부의 대북 정책 특징을 3가지로 요약했다. 첫째 너무 이상적이며, 둘째 너무 순진하며, 셋째 너무 책임자가 젊고 경험이 부족하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신 특파원은 “청와대 국가 안보실의 한 비서관에 대해서는 ‘오만하다’는 표현까지 나왔다”고 비판했다.

그러나 이 보도에 등장하는 중국의 정지용(국문명 : 정계영) 푸단대학교 교수는 지난 6일 페이스북에 해당 기사를 공유한 뒤 “이 기사를 보고 너무 화가 났다”고 지적했다.

정 교수는 “모든 사실을 날조하고 문화일보에 싣는 이유는 무엇인가”라며 “정확한 게 하나도 없는데 왜 그랬느냐”고 강하게 비판했다. 오마이뉴스에 따르면 정 교수는 자신이 이메일로 기자에게 항의한 내용도 공개했다.

그는 △개인적으로 문재인 정부의 대북 정책을 지지한다 △워싱턴에서의 일정과 일정 중에 있었던 내용이 사실과 다르게 보도됐다 △기사에 이름을 내면서 당사자를 인터뷰하지 않고 보도한 것은 개인에 대한 부당한 모독이다 등을 주장하며 기사 삭제 및 공식 사과를 요구했다.

정 교수는 오마이뉴스와의 통화에서 “오늘(7일) 오전에 기사를 작성한 기자와 통화했는데 ‘문재인 정부에 대한 평가는 중국 사람이 아니라 다른 사람의 이야기를 듣고 자신이 종합해 내린 결론이다. 편집 과정에서 그런 일이 벌어진 것 같다. 너무 미안하고 당혹스럽다’는 말을 했다”고 전했다. 문화일보는 7일 오전 해당 기사에서 정 교수 이름과 직함을 삭제했다.

조선일보 보도도 도마 위에 올랐다. 조선일보는 지난 9일자 1면(“‘한국 정부가 美싱크탱크 검열’…워싱턴이 발칵”)과 3면(“‘文정부의 블랙리스트’… 美싱크탱크들 한미硏 쇼크”) 기사에서 청와대를 비판했다.

강인선 조선일보 워싱턴 지국장은 이 기사에서, 워싱턴 외교 전문가들이 한국 정부가 보수 진영과 가까운 것으로 알려진 구재회 한미연구소 소장 등을 교체하기 위해 외압을 행사했다는 의혹에 충격을 받고 비판적 태도를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나 한겨레는 9일 “이 기사 내용 중에는 워싱턴 전문가들의 발언을 조선일보 논조에 맞춰 과장해 인용한 부분들이 눈에 띈다”고 지적했다. 

이를 테면 강 지국장은 대북 제재 전문가 조슈아 스탠턴 변호사가 ‘한국의 진보 정부가 미국의 대북 정책 토론을 검열하려 하다’라는 글에서 “KIEP(대외정책연구원)가 부적절한 영향을 끼치려 했다는 점에서 고발을 해야 한다. 변호사를 소개해주겠다”고 했다고 보도했는데, 정작 스탠턴은 트위터로 직접 기사 수정을 요구했다.

▲ 조선일보 9일자 1면.
▲ 조선일보 9일자 1면.
스탠턴은 “기사에서 잘못 인용된 다음 사항을 편집자들에게 수정해줄 것을 요청해도 되느냐”며 “1. 나는 KIEP의 고발을 요구하지 않았다. 2. 어떤 누구에게도 변호사를 소개해주겠다고 제안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10일 오후 현재 해당 조선일보 온라인 기사에서 “KIEP가 부적절한 영향을 끼치려 했다는 점에서 고발을 해야 한다. 변호사를 소개해주겠다”는 대목은 삭제됐다.

조선일보가 같은 기사에서 프랭크 자누치 맨스필드재단 소장이 “학문의 자유를 지키려는 갈루치(USKI 이사장)와 나살(존스홉킨스대 국제대학원장)을 응원한다”고 했다고 전한 것과 관련해서도 한겨레는 “글의 전체 맥락을 보면 오히려 논지를 거꾸로 인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자누치 소장이 같은 트위터에서 “맨스필드에서도 학문의 자유를 주장한다. 조슈아(스탠턴)가 경고음을 울리는 것을 칭찬한다. 그러나 한국정부든 다른 누구든 나한테 학문을 할 돈을 지원하고 싶지 않다고 해서 나는 ‘검열’이라고 비난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는 것이다. 조선일보 보도를 보면 자누치 소장은 한국 정부를 비판한 것처럼 보이지만 트위터 내용은 조선일보 논조와 다르다.

김언경 민주언론시민연합 사무처장은 10일 통화에서 “발언 취지를 정확히 이해하고 쓰는 것이 아니라 이미 정해진 논조대로 과장해서 인용하는 것이라면 이는 취재 윤리 위반”이라며 “많은 언론들이 간과하고 있지만 취재원 멘트와 인용을 어떤 방식으로 활용할지에 대해 분명히 밝힐 필요도 있다. 기자들이 발언 취지나 맥락을 왜곡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이 부분에 대한 원칙을 세울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네이버에서 김도연 기자의 기사를 구독해 주세요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1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steveX 2018-05-10 11:57:17    
몇푼만 주면 조상도 팔아먹을 쓰래기 잡지사들,
49.***.***.154
profile photo
대나무숲 2018-04-12 15:26:32    
프랑스가 나찌독일치하4년후
제일먼저 나찌독일에협력했던 사람들을처벌하는데 1번이 언론인이었다 당연 총살
그다음이 지식인들
좃선일보야 워낙유명하니 뭐 전체맥락에서 필요한문구만 뽑아오는 따옴표저널리즘
문화일보 신문같지도않은게 흉내내느라 고생한다
둘다 사형 폐간시켜야한다
112.***.***.26
profile photo
정의없는국가 2018-04-12 11:56:44    
조.중.동.매.문.이런 친일매국노의 개언론들은
지금 문재인 정부를 수단방법을 가리지않고 매도하고 은폐하고
거짓기사와 조작질로 국민분열을 꾀하고 사회를 어지럽힐려고
개발악하는 중이다..이건 언론이 아니라 내란 선동의 반역자들이
하는짓이다..방통위는 철저한 진상조사와 언론사를 고발고소 조치하고
검찰의 수사를 받도록 조치해야한다..이런 언론들에게 강력하게 대처하고
철저하게 진상조사가 이뤄질수 있도록 해야한다..국민의 명령이다.
이들 친일매국노의 개언론들이 하루빨리 폐간되도록 우리국민들이
용납해서는 안된다..
210.***.***.68
profile photo
0815 2018-04-11 16:19:24    
저의가 모냐? 신보영이..매국노가 따로 없네..기레기..
124.***.***.169
profile photo
팔일오?! 2018-04-12 14:17:17    
124.***.***.169
뭐래
220.***.***.93
profile photo
꼬비 2018-04-11 15:13:41    
삼성이 눈으로 워싱턴에서 봤나보지..
218.***.***.195
profile photo
기레기사냥 2018-04-11 02:21:55    
기생충 기레기들!!
조작일보는 이미 언론이 아닌 정치깡패 조폭이다.
쟤들만 그랬나???
연합뉴스 현지 특파원 수준 낮은 오역 오보는 어떻고??

이미 언론 공기로서의 역할 기능 소멸한 종이신문과 언론
겨우 광고주 자본의 선동대 나팔수 앞잡이 노릇에 자한당
이중대 정치 외곽 조직으로 변질한 쓰레기 외곽정치 조폭!!

아무리 우매한 시민들도 이제 언론은 불신을 전제로 보고
흘려 듣기만 할 뿐 언론사 기득권 카르텔도 언론 불신에 사양산업
앞당길 뿐~

그런데?
왜 경쟁력 독자 없는 한국 기레기들은 안 망하고 버틸까?
그게 다 재벌 앞잡이로 뜯어 먹고 기업들 광고 갈취 하고
쓰레기 기사로 포털 장악 쓰레기 배설 기사로 네티즌 낚시질
포털 뉴스제공 포털 삥 뜯어 먹고 기생만 ...
115.***.***.100
profile photo
나라다운나라 2018-04-10 23:49:56    
대한민국이 선진국으로 진입 할려면 적폐언론 청산 없이는 절대로 선진국으로 갈 수 없다. 대통령님 적폐 언론을 하루빨리 청산 하세요 MB와 삼성이 대한민국 근간을 흔드는 비리와 부정을 저질렀는데 적폐 언론은 보도다운 보도도 안하고 현 정부가 정말 잘하고 있는 부분까지 잘못하고 있다고 보도하는 조선일보, 중앙일보 . 동아일보 . 이런 적폐언론 청산없이는 대한민국 발전은 없습니다. 어떠한 희생이 뒤따르더라도 꼭 청산해 주십시오.
59.***.***.139
profile photo
poli 2018-04-10 19:02:50    
주류언론의 가짜뉴스화!
124.***.***.186
profile photo
평화 2018-04-10 18:41:11    
이쯤되면 기자가 아니라, 여론선동범/여론조작범이지. 저런사람들은 기자가 아냐.
60.***.***.237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