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 핸드폰 노골적 홍보 MBC 라디오스타 중징계

방통심의위, 도 넘은 간접광고·협찬 내보낸 MBC, KBS, CBS, YTN 라디오 제재

2018년 07월 09일(월)
박서연 기자 psynism@mediatoday.co.kr
2018 저널리즘의 미래 컨퍼런스 신청하기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 FREE

“남편이 문자에 답이 없어.”(노사연)
“문자가 무서워서 그럴 수 있어. 요즘 이모티콘을 만들어서...”(차태현)
“이모티콘을 만들 수가 있어?”(윤종신)
“이게 요새 나온 건데...”(차태현)

광고인지 방송인지 구분하기 힘든 지나친 간접광고·협찬이 중징계를 받았다.

▲ MBC ‘라디오 스타’는 지난 3월 28일 삼성전자 S9 핸드폰을 이용해 출연자들이 자신을 닮은 캐릭터를 만들어 보여주는 등 특정 기능을 수차례 시현 하는 장면을 방송했다. 사진=방송통신심의위원회
▲ MBC ‘라디오 스타’는 지난 3월 28일 삼성전자 S9 핸드폰을 이용해 출연자가 자신을 닮은 캐릭터를 만들어 보여주는 등 특정기능을 수차례 시현하는 장면을 방송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9일 오후 서울 목동 방송회관에서 전체회의를 열고 프로그램 도중에 지나친 광고를 한 MBC ‘라디오스타’ KBS1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CBS· YTN라디오의 ‘물만큼은 삼다수로 캠페인’에 법정제재인 ‘주의’를 결정했다. ‘주의’는 방송사 재허가 심사 때 반영되는 방송평가에 1점 감점되는 중징계다. 방통심의위의 방송심의는 방송심의소위원회에서 법정제재를 건의하면 전체회의에서 최종 판단을 내린다.

지난 3월28일 ‘라디오스타’는 출연자들이 방송에서 셀카를 바탕으로 개인의 이모티콘을 제작하는 삼성전자 갤럭시S9 핸드폰의 고유기능을 구체적으로 소개했다. 9명의 위원 모두 ‘주의’ 의견을 냈다. 앞으로 해당 회차를 재방송할 때는 해당 대목을 삭제한 채 방영해야 한다.

지난 3월31일 KBS1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출연자들이 로봇청소기를 통해 컬링과 같은 장면을 연출하고 SK텔레콤의 인공지능 스피커 이름인 “아리야”라고 반복해서 불렀다. 9명의 위원 중 7명이 ‘주의’ 의견을 냈다.

여권 추천 김재영 위원은 “KBS1은 광고 자체를 하지 않는 채널인데 이런 식의 광고를 했다는 점이 의문”이라며 “하지만 처음으로 심의에 올라온 것을 고려해 ‘주의’의견을 낸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 추천 이상로 위원은 “로봇청소기와 인공지능 스피커는 대한민국이 앞으로 나가야 할 방향의 산업이기에 공영방송에서 관심을 갖는 것은 당연하다. 하지만 그것을 표현하는 방법이 미흡했다”며 제재에 공감했다.

CBS와 YTN 라디오는 ‘물만큼은 삼다수로 캠페인’을 방송하면서 협찬사인 ‘제주 삼다수’ 기업 이름을 캠페인 문구에 넣어 문제가 됐다. 특히 CBS는 ‘CBS라디오 물만큼은 삼다수로 캠페인은 대한민국이 아끼는 물 제주 삼다수가 함께 합니다’라는 내용을 5차례 이상 방송했다. 9명의 위원 만장일치로 ‘주의’의견을 냈다.

네이버에서 박서연 기자의 기사를 구독해 주세요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4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0000 2018-07-10 13:31:58    
엠비시 라디오스타 왜 그러니? 그리고 출연자를 가려서 출연시켜라. 수준이 넘 낮다
14.***.***.167
profile photo
뉴욕 2018-07-10 11:40:16    
삼성 선전만 많이 하려고 하는데 삼성 안좋아요. 뉴욕 사는데 갑자기 전화기 너무 뜨거워 지고 모든 것이 자주 스탑 되고. GPS는 엉망이에요. 주변 삼성 쓰는 사람 다들 이야기 하네요.어짜피 기간네 쓰고 바꿀 것이니 한국 삼성에 건의 하는 곳으로 연락 했더니 안타깝게 한국어 못 읽느니 영어로 연락 달라고 이메일이 답변이 왔어요.
한국에 건의 했는데.
제가 미국에 쓴 것도 아니고.
아무튼 6개월만 넘으면 너무 이상해 지고 갑자기 꺼지고.서비스 대처능력 떨어져서 앞으로 잘 될 것 같지 않아요.
한국어 못 읽는다는 답변 보내시기 전에 불편을 주어서 죄송하다는 글을 보내는 것이 먼저 아닌가요?
한국 서비스를 부탁 아니고 너무 뜨서워 지는 것과 자주 꺼지는 현상 개선을 꼭 필요해요
47.***.***.115
profile photo
스타듀 2018-07-09 22:04:03    
애플꺼 날름 베낀 기능 오지게 선전하네. 창피한줄 알어.
211.***.***.166
profile photo
기레기척결 2018-07-09 21:05:34    
언론이나 방송이나 어차피 방송은 스폰서 물주 광고주를
위한 존재로 전락 했다.

시청자를 위한 방송 언론이 아니라 광고주를 위한 존재.
115.***.***.100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