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BS 골든벨, 표현의 자유 침해 논란

‘동일범죄 동일처벌’, ‘낙태죄 폐지’ 문구 모자이크 처리… 제작진 “한쪽 주장 일방 방송할 수 없어”

2018년 08월 07일(화)
김도연 기자 riverskim@mediatoday.co.kr
2018 저널리즘의 미래 컨퍼런스 신청하기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 FREE

KBS 장수 퀴즈 프로그램 ‘도전! 골든벨’이 한 고교생 정답판에 적힌 ‘동일범죄 동일처벌’, ‘낙태죄 폐지’ 등 문구를 모자이크 처리해 파문이 일었다. ‘페미니즘 검열’이라는 비판과 함께 표현의 자유 침해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지난 5일 방송된 ‘도전! 골든벨’(908회 안양 근명여자정보고 편)에서 가장 마지막에 남은 학생이 정답판에 적은 문구 ‘동일범죄 동일처벌’, ‘낙태죄 폐지’가 모자이크 처리된 채 전파를 탔다. 학생이 답판에 남긴 또 다른 메시지 ‘럽 포에버’, ‘안녕 나의 빛’ 등은 그대로였다.

방송 직후인 5일 오후 이 학생으로 추정되는 한 트위터 이용자는 “골든벨 나가서 ‘동일범죄 동일처벌’과 ‘낙태죄 폐지’를 써뒀다. 그런데 그걸 다 가려 버렸다. KBS 편집팀인지 위에서 지시를 내리셨는지, 잘 알았다. 나는 그게 정치적 발언인 줄 몰랐다”고 썼다.

‘동일범죄 동일처벌’은 성별 구분 없이 범죄 사건을 제대로 수사하라는 보편적 의미를 담고 있다. ‘낙태죄 폐지’와 함께 ‘혜화역 시위’에 등장하는 구호이기도 하다. 

트위터 내용이 누리꾼 입길에 오르면서 학생의 방송 출연 화면 등이 SNS에서 널리 퍼졌고 이에 학생은 협박과 위협의 대상이 됐다. 이 학생으로 추정되는 트위터 계정은 현재 닫힌 상태다.

▲ 지난 5일 방송된 KBS ‘도전! 골든벨’이 한 고교생 정답판에 적힌 ‘동일범죄 동일처벌’, ‘낙태죄 폐지’ 등 문구를 모자이크 처리해 파문이 일고 있다. 사진=KBS 화면
▲ 지난 5일 방송된 KBS ‘도전! 골든벨’이 한 고교생 정답판에 적힌 ‘동일범죄 동일처벌’, ‘낙태죄 폐지’ 등 문구를 모자이크 처리해 파문이 일고 있다. 사진=KBS 화면
KBS 골든벨 제작진은 7일 오전 입장을 내어 “도전 골든벨은 퀴즈를 통해 청소년들의 재치와 생각을 알아보는 프로그램으로 청소년들이 여러 분야에서 자신의 의견을 표현하는 것을 적극적으로 옹호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제작진은 “공영방송은 ‘첨예하게 주장이 엇갈리는 정치적·종교적·문화적 이슈의 경우 한 쪽 주장을 일방적으로 방송할 수 없다’는 원칙을 지켜야 한다”며 “청소년 출연자가 이런 이슈 다툼에 휘말려 입게 될 피해를 우려해 항상 녹화 전에 출연자들에게 ‘프로그램 취지에 벗어나는 멘트는 자제하라’고 사전 고지해 왔다”고 설명했다.

제작진은 “이런 원칙에 따라 지난 5일 방송분에서 최후의 1인의 답판에 적힌 글 일부를 모자이크 처리했다. 시청자 여러분 이해를 구한다”고 부연했다.

제작진은 “현재 해당 학생이 작성한 글, 사진, 개인 정보 등이 온라인 상에서 급속도로 퍼지고 있어 해당 학생 피해가 우려된다”며 “이 또한 건강한 토론의 영역에서 해결되길 진심으로 원한다”고 밝혔다.

네이버에서 김도연 기자의 기사를 구독해 주세요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19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miki 2018-08-09 23:59:32    
아무리 그래도 위협이나 협박은 안되죠. 하지만 그것이 지금은 정치 구호인 것이 맞습니다. 적어도 문 대통령에 대한 비난 발언을 하기 전까지 혜화역 집회의 구호들은 정치 구호가 아니었지만, 대통령에 규탄으로 가면서 정치색을 띄기 시작했고 정치 집회가 된 것입니다. 여러 사람이 모이면 그런 소리도 있을 수 있지 않냐 라고 할 수 있지만, 모든 소리를 다 수용하게 되면 혜화역 집회의 본질이 흐려지지요. 그리고 가장 많이 하는 이야기가 본질이 됩니다. 처음의 본질적 문제 제기가 다른 소리를 내기 위한 수단이 아닌가 의심하게 됩니다. 그러므로 집회를 주관하는 쪽은 소리를 가려서 낼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그리고 그런 구호는 도전 골든벨의 본질과 동떨어진 문구가 맞습니다.
124.***.***.107
profile photo
555 2018-08-08 17:58:19    
KBS 정상화 되려면 아직 멀었구나, 그게 어떻게 정치적 대립 구호냐? 피디가 안티페미 아닌지 의심스럽다.
106.***.***.109
profile photo
scv 2018-08-08 17:21:36    
제작진이 저 메퇘지 신상 지켜준건데... 그 은혜를 모르네
211.***.***.211
profile photo
미디어 페미 2018-08-07 17:46:23    
미디어오늘은 페미 관련 사안만 나오면 공정성을 잃는 듯. 표현의 자유는 아무말이나 다 해도 된다는 말이 아니라 내가 하고싶은 말을 국가로부터 제한을 받지 않는다는 말임. 이런 경우와는 어울리지 않는다.
121.***.***.234
profile photo
바람 2018-08-07 17:08:43    
모자이크는 오바라고 본다.
39.***.***.173
profile photo
dcf 2018-08-07 16:53:38    
저 친구는 이름 얼굴 학교 나이 다 까발린 상태에서 페미 인증했으니 앞날이 훤하구나. 공부만 잘하면 뭐하냐 대가리가 비었는데
203.***.***.28
profile photo
sfd 2018-08-07 23:00:18    
자기소개하냐
211.***.***.109
profile photo
페미니스트 2018-08-07 15:50:00    
당연하다고 보는데? 방송취지하고도 맞지 않을뿐더러 법원에서 조차 논란이 되고 있는 사안을 버젓이 내 놓으라고?
도전 골든벨이 아몰랑 시사토론 방송이냐?
58.***.***.126
profile photo
ㅗㅗㅗ 2018-08-09 12:20:45    
보이루랑 아이돌 관련 외 잡다한 글은 방송 취지에 맞아서 노출 시켜놓나요, 도전 골든벨이 음악,유투브 방송입니까?
125.***.***.94
profile photo
낙인방지를 위한 것 2018-08-07 14:09:08    
공개했으면...
낙인이 평생 따라 다닐 걸 염려한 것 같은데. ㅉㅉ

스스로 낙인을 찍었군.
이 기사는 수준이 중2 정도인 듯. 좀 더 어른스런 기사를 쓰길.
121.***.***.61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