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상]5·18광주엔 북한군 아닌 ‘남한 특수군’ 있었다

전두환 5월21일 광주 방문 직후 강경진압… 진압 빌미 만들려 남한 특수군이 시민 위장해 공작

2019년 05월 13일(월)
미디어오늘 비주얼콘텐츠부 yuk@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 FREE

김용장 전 미군 정보부대 군사정보관과 허장환 전 국군 보안사령부 특명부장은 13일 국회에서 5·18 광주민중학살 당시 “전두환 보안사령부가 시민으로 위장해 유언비어 등을 유포하고 공작하는 남한 특수군을 내려보냈다”며 이를 미 정보기관에 보고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의 당시 남한 특수군 관련 증언을 영상에 담았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4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