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트럼프 6월하순 방한 “비핵화” 협의 8번째 만남

4·11 워싱턴 정상회담 후 두달만에 개최 8번째, 식량지원-북선박 예인조치도 논의 주목

2019년 05월 16일(목)
조현호 기자 chh@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 FREE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 초청으로 오는 6월 하순 열리는 G20 정상회의 참석차 방한한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16일 이같이 밝히고 “구체적 일정은 추후 외교경로를 통해 협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한미 정상회담은 지난 4·11 워싱턴 정상회담 이후 약 두 달 만에 개최되고, 문재인 대통령 취임 이후 8번째다.

고 대변인은 “이번 정상회담에서 양 정상은 한미간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과 한미동맹 강화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대북 인도적 식량지원과 미국의 북한 선박 예인조치 등도 논의할지 주목된다.

▲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 대통령 내외가 지난달 11일 워싱턴에서 정상회담을 위해 회동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 대통령 내외가 지난달 11일 워싱턴에서 정상회담을 위해 회동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네이버에서 조현호 기자의 기사를 구독해 주세요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