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파업현장 찾은 김제동 “김장겸은 MBC에 전세 사는 사람”

MB 블랙리스트 두고 “저 사람들은 실패했다”…“훨씬 더 많은 고초 겪었던 분들이 주목받아야”

2017년 09월 13일(수)
정철운 기자 pierce@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공정방송 쟁취를 위한 MBC 총파업이 10일차를 맞은 가운데 이명박정부 국가정보원이 방송사 출연금지 블랙리스트로 솎아냈던 것으로 확인된 김제동씨가 MBC파업 지지에 나섰다.

김제동씨는 13일 오전 상암동 MBC에서 열린 파업 집회에 등장해 “제가 겪은 일은 여러분이 겪은 일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니다”라고 말한 뒤 MBC에서 드러난 사내 블랙리스트를 염두 한 듯 “훨씬 더 많은 고초를 겪었던 분들이 주목을 받아야 한다”며 “옆 사람을 위해 박수를 쳐 달라”고 거듭 강조했다.

MB 블랙리스트와 관련해 김제동씨는 블랙리스트 작성 세력을 가리켜 “저 사람들은 실패했다. 우리가 성공했다”고 말했다. 그는 2010년 당시 “국가정보원 직원이 내게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주기 사회를 보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VIP가 걱정하고 있다고 전하기도 했다”면서 “지난 9년 간 시민으로써 불행했지만 코미디언으로서는 행복한 시절을 살았다”며 지난날을 회상하기도 했다.

▲ 방송인 김제동씨가 13일 상암동 MBC 파업현장을 찾은 모습. ⓒ언론노조 이기범 기자
▲ 방송인 김제동씨가 13일 상암동 MBC 파업현장을 찾은 모습. ⓒ언론노조 이기범 기자
김제동씨는 이명박정부 시절 정부 비판 발언으로 블랙리스트에 오른 대표적 소셜테이너다. 지난 11일 공개된 국가정보원 개혁발전위원회 적폐청산TF 조사결과에 따르면 원세훈 당시 국가정보원장은 청와대와 교감하며 문화예술인 블랙리스트를 작성하고 다양한 방식으로 퇴출 압박 활동을 벌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공개된 국정원 내 ‘좌파연예인 대응 TF’의 회의·활동 보고 자료 가운데 ‘2010년 4월:○○○ 출연 MBC ‘환상의 짝꿍’ 폐지 유도’는 김씨를 겨냥한 대목이다. 김씨는 2009년 <스타 골든벨>을 시작으로 많은 프로그램에서 석연찮은 이유로 하차했다.

김씨는 과거 어느 기자가 ‘너는 왜 정치 얘기를 하냐’고 물어 ‘나한테 얘기하지 말고 정치인들에게 가서 코미디 그만하라고 해라. 내 직업에 심각한 위협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는 일화를 언급하며 “저는 (블랙리스트로) 피해를 입은 것이 없다. 하고 싶은 것 하고 살았다. (앞으로도) 사람들에게 웃기는 건 웃기다고 얘기하며 살고 싶다”며 소회를 밝혔다.

김씨는 파업 중인 MBC 구성원들을 향해 “MBC는 김장겸씨 것이 아니다. 김장겸씨는 전세 사는 사람이다. 집주인은 당신들이다”라고 강조했으며 “여러분은 지금 진짜 멋진 일을 하고 있다”며 “사람들의 눈을 대신해 마이크를 들어 달라”고 파업 승리를 당부했다.

▲ 13일 상암동 MBC 파업현장. ⓒ언론노조 이기범 기자
▲ 13일 상암동 MBC 파업현장. ⓒ언론노조 이기범 기자

▲ 13일 상암동 MBC 파업현장을 찾은 주진우 기자(왼쪽)와 김제동씨. ⓒ언론노조 이기범 기자
▲ 13일 상암동 MBC 파업현장을 찾은 주진우 기자(왼쪽)와 김제동씨. ⓒ언론노조 이기범 기자
이날 김씨와 함께 MBC파업 지지방문에 나선 주진우 시사인 기자는 “제가 아는 MBC 선배들 중에 상암동에 출근하는 분이 없었다. 저를 만나려면 두 블록 떨어진 곳에서 만났다. 훌륭했던 기자 PD 아나운서 작가들이 모두 사라지고 망가졌다”고 안타까워 한 뒤 2006년 시사저널 파업사태 당시를 회상하며 “김장겸은 김재철보다 교활하다. 이 싸움 쉽게 끝나지 않는다. 동력이 떨어질수록 여유를 가지고 놀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주진우 기자는 이명박정부 국정원 블랙리스트와 관련, “블랙리스트를 이명박이나 국정원이 위에서 정했다면 집행하고 실행한 사람들은 MBC구성원들이었다. 그들을 기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조합원들은 2011년 당시 일명 ‘소셜테이너 출연 금지법’을 만들었던 MBC 사태를 언급한 12일자 JTBC 뉴스룸 ‘앵커브리핑’을 단체 시청했다. 전국언론노조 MBC본부는 14일 오전 MBC 블랙리스트 파문과 관련해 긴급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16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머라구 2017-09-13 22:01:10    
사드에 대한 사실관계를 마음대로 해석하고 판단하시는군요. 박근혜 전 대통령때 이미 사드가 들어오기로 미국과 협의를 한 것이지요. 이미 대통령의 권한으로 국민의 안전을 위해 사드 배치를 진행하던 것이었지요. 불법(?)으로 들어오다니요? 그때 문재인 당선자쪽에서 "배치"와 "도입"을 혼동해서 생긴 어이없는 헤프닝이었지요. 그리고 사드는 한마디로 말하면 미국이 추진하는 주한미군 보호를 위한 조치입니다. 그에 따른 부수적인 효과로 우리 한국 국민의 안전에 도움이 되는 것이고요. 그래서 그에 대한 부지를 제공할 의무가 한국에 있는 것이었고요. 즉, 사드 구입비용은 미국의 몫이었다는 말입니다.
지금 한국의 안전이 풍전등화의 위치에 있는데도 공자왈 맹자왈 하는 당신같은 사람들 때문에 한국이 망해간다는 느낌입니다.
14.***.***.248
profile photo
머라구 2017-09-13 22:06:18    
불과 얼마전까지 현 여당의원들이 사드 송 노래 불러가면 댄스추던 모습이 아른거리네요. 아무런 과학적 근거없이 전자파로 사드가 배치된 성주 주민들이 전자파에 튀겨진다는 가사를 불러제끼면서 국민들을 불안에 떨게 하고 현혹시키던 그 작자들이 바로 한국의 집권 여당 국회의원들 입니다. 참 부끄러운 일입니다.
다시 한번 사드 송 불러가면서 댄스 춰보시죠. 김정은을 위한 댄스인가요? 그러니 일부 보수세력들한테 빨갱이 소리 듣는 겁니다.
14.***.***.248
profile photo
1818 2017-09-14 00:33:21    
그래서 사드에 대한 당신이 의견이 뭔데?? 이런 답글 달거면 사드찬반에 대한 당신의 의견을 밝히시오! 김제동처럼 전면에 나서지 못하면서 비겁하게 이런 댓글 달지 마시구요!!
220.***.***.34
profile photo
덕암 2017-09-13 14:43:44    
귀신은 뭐 하는지 몰라 저런놈 안잡아가고##
그저 주둥아리 라도 확 뭉개주면 좋으련만~~
218.***.***.99
profile photo
황소 2017-09-13 14:51:23    
누구? mbc전세사는새끼ㅎㅎ
211.***.***.236
profile photo
로스케 2017-09-13 23:09:05    
시방도 이런 알바들 뛰는개벼~
1.***.***.253
profile photo
1818 2017-09-14 00:34:40    
이런 댓글 다는 당신 주둥아리를 찢어버리고싶네요
220.***.***.34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