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TV조선은 문 대통령 포항여고 대화 장면을 어떻게 편집했나

문 대통령 질문에 학생들 썰렁한 반응 내보낸 TV조선, 실제화면과 달라… 청와대 풀 취재 내용엔 ‘까르르’ 물개박수

2017년 12월 04일(월)
이재진 기자 jinpress@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 FREE

TV조선이 문재인 대통령 포항여고 방문 당시 학생들과의 대화 장면을 교묘히 편집해 사실을 왜곡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지난달 25일 문재인 대통령은 지진 발생 일주일 만에 포항 지역을 방문했다. 첫 방문지는 포항여고. 지진 여파를 고려해 수능을 일주일 연기 시킨 정부의 이례적인 조치가 있었던 것을 감안한 행보였다.

이날 문 대통령은 포항여고 건물 균열로 교실을 옮긴 3학년 9반과 10반이 모여 있는 교실을 방문해 학생들과 대화를 나눴다.

그런데 TV조선이 문 대통령과 학생들의 대화를 왜곡해 보도했다는 주장이 나오면서 다시금 대화 장면이 주목받고 있다.

TV조선 온라인 콘텐츠 화면(씨브라더)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학생들에게 “어제 수능 시험들은 잘 치렀어요”라고 묻자 학생들은 웃기 시작한다. 이어 문 대통령은 “평소 실력만큼은 쳤다. 그런 분은 얼마나 돼요”라고 묻자 학생들을 비춘 화면에는 일순 정적이 흐르고 “그런 건 묻지 마세요”라는 자막이 뜬다.

▲ TV조선 방송 화면.
▲ TV조선 온라인 콘텐츠 화면.

하지만 당시 상황은 TV조선 화면과 달랐던 것으로 나타났다. SBS 스브스 방송 화면을 보면, 문 대통령이 “평소 실력만큼은 쳤다. 그런 분은 얼마나 되요”라고 묻자 ‘까르르’하는 웃음 소리와 함께 “많아요, 많아요”라고 하며 손을 번쩍 드는 학생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TV조선 화면은 문 대통령이 포항여고를 방문해 물었던 질문에 학생들이 시큰둥하게 반응한 것을 보여준 내용이었지만 실제와 달랐던 것이다.

관련 내용은 청와대 풀 기자단의 취재 내용에서도 확인된다. 당시 풀 취재를 담당했던 기자의 취재 초안을 보면 이렇게 나와 있다.

대통령 : 3-9, 10반은 학교 내에서 이재민이라면서요?

학생 : ㅎㅎㅎ(웃음)

대통령 : 원래 교실 못 들어와서 이리로 대피해 있는 거죠?

학생 : 네

대통령 : 어제 수능 잘 치렀어요?

학생 : 네(ㅎㅎㅎㅎ)

대통령 : 정답 다 맞춰봤죠?

학생 : ㅎ (네)

대통령 : 집에서 다 맞춰봤죠?

학생 : 네.

대통령 : 평소 실력만큼은 쳤다. 그런 분 얼마나 돼요? 다 평소실력보다 못친 것 같아.

학생 : 아니에요.

대통령 : 평소 실력보다 더 잘 친 사람 손 들어봐요.

학생 : ㅎㅎ(학생들 손 들고 웃고 대통령 물개박수)

대통령 : 원래 평소실력보다 이렇게 못 치는 것이 정상이에요. 워낙 중요한 시험이고 긴장되니까 늘 우리 사는 게 그렇죠.

‘시험을 잘 쳤느냐’는 대통령의 질문에 학생들이 침묵한 순간은 잠깐 있었지만 재차 질문했을 때 손을 들며 박수를 치고 호응한 것은 분명하다.

TV조선 화면과 SBS 화면을 비교해 TV조선이 교묘히 뉴스를 조작했다고 주장한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는 “가짜로 상황을 만들어 낸 것”이라고 꼬집었다. 김용민 평론가도 “(TV조선이)사실을 얘기한 것 같지만 편집된 사실”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TV조선 디지털뉴스부 관계자는 “문재인 대통령이 첫 질문으로 평소 실력만큼은 쳤다 그런 분 얼마나 돼요?라고 묻자 여러 명의 학생들이 동시에 작게 웅성웅성 거리며 즉답을 못했다. 이 첫 번째 질문에 대한 학생들의 반응을 그런 것 묻지 마세요라는 자막으로 처리해 재미적인 요소를 더한 것이라며 해당 영상콘텐츠 내용의 핵심은 문재인 대통령이 포항여고 학생들을 격려하러 간 자리에서 발생한 에피소드를 재미있게 구성하고자 한 취지로 제작된 것이다. 제목도 엑소보다 문재인으로 작성한 만큼, 당시 문 대통령을 반기며 환호하는 아이들의 분위기를 주로 해서 만들어진 콘텐츠라고 해명했다.

[기사 보강 : 4일 18시 50분]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53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바보국민 2017-12-05 10:46:08    
원래 찌라시가 그래요
141.***.***.142
profile photo
h7150054 2017-12-05 10:38:31    
언론이아닌 조폭찌라시 방송과신문을 없애야
나라의 언론들이 올바르게 기사를 보낼수가있다,,
121.***.***.211
profile photo
SOKA 2017-12-05 10:34:32    
재난지역갔으면 주민들 위로하고 현장을 살펴보고 해야지 뭔 놈의 학생들과 ㅎㅎㄹㄹ한다고 그걸
대문짝만하게 언론에다 내비치는지 원 자리를 모르는 ㅋㅋㅋ 그걸 좋다고 나팔부는데 동조하는 멍충이들
14.***.***.130
profile photo
h7150054 2017-12-05 10:40:37    
너의 글을보니 이명박이 생각이나네,,,
유인촌이 국회문체위에 나갔을때 촬영기자에게 던진말,,,
야,,! 너 누구 졸개야,,?
바로 너같은 애들을보고 한말이겠지,,,
121.***.***.211
profile photo
오카모토 부관참시 2017-12-06 11:20:18    
↑↑ 이죽삐죽깐죽거릴 줄만 아는 십알단ㅂㅅ 틀딱충은 이거나 처먹으렴 : 凸-_-凸
203.***.***.100
profile photo
나그네 2017-12-05 09:36:24    
만약 호의적이지 않은 기사를 내 보냈더라면 어떤기사가 되었을까요??
저는 소시적엔 조선일보 애독자였습니다...조선일보외는 신문같지 않았기 때문이었죠.
특히나 그유명한 논설위원들의 주옥같은 글을 좋아했었습니다.
언제부턴가...
논설이 객관적이지 못하고 한쪽으로 치우친 편향된 글을 읽으면서 조선일보 애독자그룹에서
물러났습니다.
저의 눈으로는 그 이후 점점 편향되어 왔었는데..
이 장면의 해명에서도 좀더 솔직해야 된다고 봅니다.
거짓말의 진위는 남한테 물어보는게 아니라 본인한테 물어보면 제일 잘 압니다.
61.***.***.189
profile photo
큐브 2017-12-05 09:32:09    
tv조선, 조선일보 여전히 과거에서 허우적거림
이 둘만 접하는 부모님,, 꼭 세뇌당한것처럼 정부 비판, 대통령 비판

보지 맙시다. 읽지 맙시다
211.***.***.40
profile photo
8952 2017-12-05 09:00:23    
대한민국의 정의는 조선일보와 동아일보가 없어져야 달성 될 듯...
166.***.***.6
profile photo
무한무심 2017-12-05 08:25:16    
조선읿보 중독 구독자=친일파=매국노 등식으로 홍보 합시다
203.***.***.61
profile photo
muuk55 2017-12-05 07:54:09    
이래서 조선을 쓰레기라 하는구나
120.***.***.118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