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독자 여러분께 사과드립니다

2017년 05월 17일(수)
미디어오늘 media@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 FREE

김도연 기자의 페이스북 글에 대해 독자 여러분께 사과드립니다.

미디어오늘 김도연 기자 개인 페이스북 계정에서 일부 지나친 표현이 있었습니다. 기자 개인 계정에 대해 회사가 개입할 수는 없습니다. 다만 독자 입장에서 기자의 소셜 미디어를 기자가 속한 매체와 완전히 별도로 생각할 수 없고, 결과적으로 회사의 책임도 일정 부분 있습니다.

김도연 기자에게는 회사 차원에서 경고를 했고 김도연 기자도 회사 차원에서 공식 입장과 사과를 내는 데 동의했습니다. 다만 김도연 기자의 페북 글을 삭제하는 건 본인 스스로 결정할 문제이기 때문에 회사는 개입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개떼나 주인’ 등등의 표현은 잘못됐고 적절치 않은 표현이었습니다. 독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

아울러 미디어오늘은 이번 일을 계기로 내부 소셜 미디어 준칙을 만들고 좀 더 신중하게 독자 여러분들과 소통할 계획입니다. 기자 개인의 의견은 존중돼야 하지만 기자는 기사로 말하는 것이고, 소셜 미디어는 사적인 공간이면서 매체의 확장이라고 생각합니다. 소셜 네트워크가 확산되면서 언론과 독자의 관계도 바뀌고 있고 일부 언론에 대한 독자들의 강한 불신과 반발이 표출되는 건 새로운 형태의 독자 행동주의라고 보여집니다. 언론과 독자들과 소통 방식도 달라질 필요가 있다고 봅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미디어오늘은 좀 더 신중하고 겸허하게 독자들의 의견을 청취할 계획입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27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한경오미 2017-05-17 18:37:57    
난 정말 이해가안된다 맨날 삐딱하게만 보는 니네들이 이해가안된다 그래서 너희들은 도대체 누구를 지지하는건데? 기자는 준공인이다 아무리 개인 페이스북이라도 스스로 책임을 져야한다 폐쇄하던지 징계를 먹이던지 아무런 조치도없이 사과만 하면 다냐 이런 개망나니가 있는 언론은 이미 맛이 간거다
211.***.***.100
profile photo
요다포스 2017-05-17 16:38:44    
기레기 키우는 언론사는 찌라시일뿐이다.
뭐 개떼?
20~40이 주축이였는데 그들이 다 개떼니?

예전에 나향욱이란 색히가 개돼지 발언하더니 이제 미친이 오늘에 기레기색히가 국민을 개취급하네..

미친이 오늘, 야..씨버럴 그지같은 색히들아
보니까 잘나가는 것 같은데 왜 구걸하고 지럴이냐?

뭔 후원금을 자꾸 구걸하냐?

잘난 니들이 알아서 꾸려나가 그지처럼 후원금 받지말고..
이 그지색히들아.
주위에 니들 후원하는 사람있음 다 끊으라고 할꺼니까.

오마이갓 뉴스 -김씨
한걸레-문빠
미친이 오늘- 개떼

개쉐리들..
개버릇 남 못준다고 노통 때 하던짓 그대로 하네.

카악 퉷~!
글고 김도여니 ...ㅗㅡㅡ (이거나 쳐먹어라)
기레기 색히..카악 퉷~~!


...
211.***.***.28
profile photo
I AM 2017-05-17 16:29:47    
다른기사처럼 똑같은 레이아웃으로 사과문을 배치했다면 사과가 조금은 더 진정성 있게 느껴지지 않았을까요?

지금은 계속 싸우자고 하는 걸로 밖에 안보입니다. 나는 굽히지 않는다. 계속해봐라. 사과문 올렸으니 이걸로 땡치고 대충 넘어가자 이렇게 말이죠. 자존심은 엄청 쎄보입니다. 사과를 하는건지 더 화를 부추기는 건지.. 참..
211.***.***.145
profile photo
열뻗침 2017-05-17 17:18:29    
딱 와닿네요
119.***.***.100
profile photo
ㅈㄴㄱㄷ 2017-05-17 21:25:06    
그냥 마지 못해 글을 올리는데
그냥 시비거는 겁니다.
개떼 주제에 뭐 할 수 있겠느냐며......

너희들을 물어 뜯을 수 있지.
121.***.***.74
profile photo
I AM 2017-05-17 16:23:43    
메인화면에서 사과기사가 안보여요..
모바일로 보는데 다른기사는 박스로 되어 있고 사과문만 검은색 텍스트 한 줄로 잘 안보이게 되어 있네요.

사과문 올린게 창피한가요? 사과하려는 의지는 있나요? 어쩔 수 없어 사과하는 척만 하는건가요? 이게 사과하는 건가요?

미디어오늘의 진심은 무엇인가요?
211.***.***.145
profile photo
지하철 2017-05-17 15:20:28    
솔직히 한겨레, 한겨레21, 구독해지와 오마이 후원중지 같은 선택이 없었다면 과연 "독자 여러분께 사과드립니다"라는 글을 사측 입장에서 한겨레와 미디어오늘이 냈겠냐 싶다. 솔직히 기자는 할 말하면 된다. 그리고 독자는 거기에 따라 지지와 비판과 절연을 하면 된다. 그게 비지니스적 관계 아닌가, 신문사가 독자를 비지니스적 관계로 본다면 독자도 똑같이 대해주면 된다. 새삼 시대정신, 어쩌구 저쩌구 하는 고차원적 썰을 떠나서, 맘껏 떠들고 싶은 대로 떠들어라. 그에 응해 주면 되니까. 해보자. 한번. 그런데 옛날과는 다를거다.
220.***.***.140
profile photo
하하 2017-05-17 14:52:27    
조금있으면 블랙컨슈머 비판기사 나오겠네 ㅋㅋㅋㅋㅋㅋ
미오캣 그게 사과 방송이라고 한거에요?
제목은 '독자 여러분께 사과드립니다.' 인데 내용은 '용용 죽겠지'던데?
낄낄 쳐웃으면서 사과하는게 말이 됩니까?
지금 SNS 돌아다니는 기자들 뒷담화 가관이더만.
'쟤네들 또 저런다'
'미쳤다'
'저러다 말겠지'

아주 불난데 휘발유를 들이 붙는구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19.***.***.155
profile photo
실망 2017-05-17 14:28:35    
글로 밥벌어 먹고 사는 기자가 어떤 표현을 썼으면 그 표현에 대해 남들이 뭐라 하든 끝까지 주장할 수 있는 근거, 배짱, 사상이 있어야지요. 그냥 뭐라 하는게 많으니까 시끄러워서 사과하겠다는거 같은 이런 해명은 뭔가요.
김도연 기자는 진심으로 '개떼나 주인'이 일정 부류의 시민들을 부르는데 적절하다고 확실히 믿고 있기에 그렇게 불렀겠죠
'미디어 오늘'도 똑같이 생각하시나요? 아니시겠죠. 그렇다면 이런식의 말로만 하는 사과는 진정성 없어 보입니다.
220.***.***.229
profile photo
본드사부 2017-05-17 14:18:13    
기사 쓰면 기자이긴 하다 도연아
넌 언론인출신 현직 다 욕먹이는 잡놈이다
언론은 니꼴리는대로 써서 니맘이나
니생각으로 여론을 조성하는게 아니다
국민여론을 분석하고 모아서 이사회의
팩트를 공유시키고 권력위임자들이
알게해서 제대로 일하게 하는 중간자이지
니가 펜대 권력으로 구시대에서 온놈인것처럼
막 씨부렀더구나 ᆢ문빠란말이 듣기어색한 국민이다만 개떼 문빠가 기꺼이 되줄게 ᆢ
개돼지 취급한 잘난 바보자슥아 잘다녀라
223.***.***.174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