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독자 여러분께 사과드립니다

2017년 05월 17일(수)
미디어오늘 media@mediatoday.co.kr
공유하기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김도연 기자의 페이스북 글에 대해 독자 여러분께 사과드립니다.

미디어오늘 김도연 기자 개인 페이스북 계정에서 일부 지나친 표현이 있었습니다. 기자 개인 계정에 대해 회사가 개입할 수는 없습니다. 다만 독자 입장에서 기자의 소셜 미디어를 기자가 속한 매체와 완전히 별도로 생각할 수 없고, 결과적으로 회사의 책임도 일정 부분 있습니다.

김도연 기자에게는 회사 차원에서 경고를 했고 김도연 기자도 회사 차원에서 공식 입장과 사과를 내는 데 동의했습니다. 다만 김도연 기자의 페북 글을 삭제하는 건 본인 스스로 결정할 문제이기 때문에 회사는 개입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개떼나 주인’ 등등의 표현은 잘못됐고 적절치 않은 표현이었습니다. 독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사과드립니다.

아울러 미디어오늘은 이번 일을 계기로 내부 소셜 미디어 준칙을 만들고 좀 더 신중하게 독자 여러분들과 소통할 계획입니다. 기자 개인의 의견은 존중돼야 하지만 기자는 기사로 말하는 것이고, 소셜 미디어는 사적인 공간이면서 매체의 확장이라고 생각합니다. 소셜 네트워크가 확산되면서 언론과 독자의 관계도 바뀌고 있고 일부 언론에 대한 독자들의 강한 불신과 반발이 표출되는 건 새로운 형태의 독자 행동주의라고 보여집니다. 언론과 독자들과 소통 방식도 달라질 필요가 있다고 봅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미디어오늘은 좀 더 신중하고 겸허하게 독자들의 의견을 청취할 계획입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270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개12345 2017-05-17 11:00:36    
개 취급 하면서 인간인척 우월감은 느끼고싶고 조중동 못가서 인터넷기래기나 하고있지만 쥐꼬리만한 월급은 받아먹어야하니 독자잃는게 무섭기는 무섭고ㅋㅋㅋ졸렬킹들 이게 내 마지막 기사클릭입니다. 국민 개취급하시고 시원하게 망해보세요
223.***.***.79
profile photo
꺼져라 2017-05-17 10:57:12    
미디어오늘 참신한 줄 알았더니.. 겉과 속이 다른 쓰레기 언론이었구나..
116.***.***.165
profile photo
ㅇㅇ 2017-05-17 10:56:44    
개주인이신가요? 개 관리 좀 잘하세요 사람한테 짖네요
112.***.***.112
profile photo
착한공기 2017-05-17 10:55:43    
우리가 대한민국 주인입니다.

우리의 목적은 대한민국이지 문재인이라는 사람이 아닙니다.

우리를 대신해서 국가의 일처리를 잘 해낼 수 있을 것 같아서 이번에 문재인이라는 사람을 대통령으로 뽑아 그 자리에 앉게 했습니다. 내가 뽑은 사람이니 믿고 지지하는 것은 당연한 것 아니겠습니까? 우리는 개떼도 아니고 문재인이라는 사람이 우리의 주인도 아닙니다. 우리는 대한민국을 살리고 싶고 아름다운 나라에서 내 후손들을 살게 하는 것이 목적입니다.
223.***.***.190
profile photo
재밌네 2017-05-17 10:54:22    
주인이 나서서 대신 사과해 해주시는 모습 보기 좋군요
112.***.***.117
profile photo
됐어 2017-05-17 10:33:46    
한명을 뽑더라도 인성테스트 좀 하고 뽑으세요. 사회부적응자 새끼들이 무슨 기자를 한다고. 기레기란 말이 왜 나왔는지 스스로 생각들 안해보나? 요목조목 귀찮아서 대충 댓글만 달아주니 그 수준이 독자수준으로 생각하는 얼빵한것들.
121.***.***.242
profile photo
절독합니다 2017-05-17 10:25:50    
미디어오늘 인터넷으로 3년간 독자였는데, 김도연 기자의 선민사상을 보자마자 이 언론도 결국 제가 원하는 언론은 아니었구나 라고 느꼈습니다.
경향신문이야 원래부터 걸렀지만, 오마이뉴스와 한겨레. 그리고 미디어오늘까지 모두 거르겠습니다.
지금의 시대는 언론이 써주고 분석해주는 시대는 지났습니다. 독자 스스로 정보를 모아 판단하는 시대입니다.
독자더러 "개 떼" 라고 말하는 그 기자의 인성이 얼마나 추악한지 잘 봤고 앞으로 미디어오늘에 대해서 열렬한 안티가 되겠습니다. 고생하십쇼.
221.***.***.46
profile photo
개213 2017-05-17 10:18:56    
언론인의 양심과 사명감을 가지고, 정직하고 성실하게 기사쓰시기를 바랍니다.
우리나라에 언론다운 언론은 손석희 사장이 이끄는 JTBC 밖에 없는 것 같네요.
14.***.***.31
profile photo
ㅇ_ㅇ;;; 2017-05-17 10:43:25    
손석희도 삽질 자주 함
210.***.***.195
profile photo
한심하구나 2017-05-17 10:13:13    
독자보고 개떼라고 한 건 기자생활 접겠다는 거 아닌가? 그리고 신문사도 독자에게 이런 말도안되는 막말을 하는 걸 제식구라고 감싸고 있네.
개떼한테 무슨 할 말이 있다고 기자생활 하시나? 관두시고 개떼 아닌것들 하고 놀아.
58.***.***.150
profile photo
개입니다. 2017-05-17 10:03:45    
미디어오늘이 저에게 닉네임 하나 붙여줬네요...감사요~~~
112.***.***.51
profile photo
개중하나 2017-05-17 09:58:36    
개들 중 하나다.
니들은 개가 아니더냐?
아니 니들은 개 만도 못한것들이냐?
개들이 지킨다.
니들은 조중동 닮아가거라.
223.***.***.14
profile photo
개돼지 중 난 개때였어 2017-05-17 09:44:54    
미디어오늘은 믿었는데... 조중동이나 한경오 뿐만아니였군요. 내가 개때였다는 것, 겸허하게 받아들이겠습니다. 그리고 미친 개처럼 이번엔 꼭! 꼭 지켜내겠습니다. 어디 한번 해봅시다.
168.***.***.12
profile photo
누구보라고 기사쓰세요? 2017-05-17 09:29:19    
김도연 기자에게 경고? 그 사람이 기자로서 자격이 있나요? 없으면 기자 하면 안되죠. 아니면 개떼에게는 글로 사과만 해도 된다고 하는 미디어 오늘의 인식인가요? 기자로서 자격뿐만 아니라 네티즌 의견으로 기사를 쓰는 사람을 계속 기자해야 하는 이유가 무엇인지 질문합니다. 박근혜에게 질문 한마디 못하고도 받아쓰기에는 능숙했던 기자님들아
59.***.***.47
profile photo
개때중 하나 2017-05-17 09:19:50    
그 지랄 맞은 좃중동 의 반동이 시작되는 기사가 미디어 오늘에 떠 있네요. 그런데 미디어 오늘도 반동이 시작 되는것 같습니다 난 그저 정상적인 사고를 지닌 언론학 전공자로서 미디어 오늘이 그동안 보여준 정도언론의 길을 텍스트 삼았지만 어느 언론이나 마찬가지로 밑천이 보이는 구성원 있군요 구성원이 표현한 개때는 아마도 41%의 국민일것이고 저도 그 개때중에 하나 입니다. 그 개때는 제가 보기엔 (언론학 전공자중의 하나로서) 일명 안습 수준의 기자가 미디어 오늘의 구성원으로 존재 한다는것은 여전히 개때와 김기자 혹은 미디어 오늘과의 운명을건 충돌을 예고 하는것 일것 입니다.
121.***.***.249
삭제